소년과 소녀, 남자와 여자가 되다-어른스러운 스타일링, 어렵지 않아요

상세페이지

  • HOME > 분야별 뉴스 > New 제품

소년과 소녀, 남자와 여자가 되다-어른스러운 스타일링, 어렵지 않아요

소년의 수염은 무죄, 남자의 수염은 유죄? 소년의 BB탄 남자의 BB크림으로 변하다 차분한 여성의 매력, C컬로 표현해보자 여자는 머리에도 ‘S라인’이 있다!
이종철 기자 jude@websmedia.co.kr

  [월간 웹] 매년 5월 셋째 월요일은 ‘소년들은 남자’로 ‘소녀들은 여자’로 다시 태어나는 성년의 날이다. 로맨틱한 장미꽃과 은은하게 코끝을 자극하는 향수, 그리고 키스까지. 진짜 어른이 된다는 그 설렘 때문에 소년·소녀들은 이날만을 손꼽아 기다리곤 한다. 하지만 여기 그들이 간과하는 한 가지 사실이 있으니, 성년의 날만 지나면 바로 “짠~!”하고 어른으로 거듭나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이다.   어른이 되면 변해야 할 것이 하나 더 있으니, 바로 ‘스타일’이다. 솜털이 나던 소년들의 얼굴에는 어느덧 거뭇거뭇 수염들이 나기 시작하고, 소녀들의 머리는 가지각색으로 변하기 시작한다. 소년들이 점점 자신의 피부와 얼굴에, 소녀들이 점점 자신의 헤어스타일에 부쩍 관심을 갖는 때도 바로 이때! 더구나 남자친구, 여자친구와 사랑스러운 시간을 보내기 위해서 성년의 날만큼은 최고의 스타일을 보여주고 싶은 것이 모두의 마음이다. 지금 여기 그런 고민을 하는 소년, 소녀들에게 어른으로 거듭날 수 있는 스타일링을 제안한다.   깔끔하게 거듭나는 ‘그 남자’의 얼굴 소년일 때는 관대하게 넘어갈 수 있지만 남자가 되면 용납이 안 되는 것들이 있다. 그 중 하나는 바로 지저분하게 자라나는 수염이다. 소년이었을 때는 ‘발육의 증거’였던 수염도, 남자가 되는 순간 ‘패션의 아이템’으로 변신한다. 하지만 수염을 이용한 스타일링에도 단계가 있으니 우선은 어설프게 ‘소’자 수염을 따라 하는 것보단 지속적인 면도로 깔끔함을 유지하는 것이 관건이다. 그리고 혹시나 잦아지는 면도로 인해 생길 수 있는 피부 트러블을 최소화시키는 것이 스타일리시한 남자의 필수 요건이다.
  말끔하게 면도한 남자의 얼굴은 그녀에게 어필할 수 있는 최대 무기다. 거기다가 피부까지 좋다면야 금상첨화! 깔끔한 면도와 매끈한 피부를 원한다면 필립스의 ‘아쿠아터치(AquaTouch)’를 이용해 보자. 거울을 볼 필요도 없이, 세게 누를 필요도 없이 쓱쓱 얼굴 표면을 따라 면도하면 되기 때문에 바쁜 아침 시간에 빠르면서도 편리하게 만족할만한 면도를 가능하게 한다. 또한 부드러운 곡선 헤드로 피부 마찰을 최소화하고 면도날이 피부에 직접 닿지 않아 뛰어난 피부 보호 효과를 보인다. 특히 건식과 습식 면도 모두 가능한 ‘아쿠아텍’ 기능으로 쉐이빙 폼이나 젤을 발라 부드럽고 상쾌한 면도가 가능하며 100% 방수 시스템으로 샤워 시에도 사용 가능하다. ‘남자’로서의 첫발, 아쿠아터치와 함께 내딛어 보도록 하자.   BB탄 가지고 놀던 소년, 이제 BB크림 바르는 남자로 모든 것을 드러내는 소년과는 달리 감출 건 감출 줄 아는 것이 남자의 기본 아닐까. 깔끔한 면도로 깨끗한 피부의 기본 조건을 갖추었더라도, 아직 안심은 금물! 햇빛에 검게 그을린 얼굴과 잡티들을 가려 줄 그 무엇인가가 필요하다. 남자의 특권인 깨끗한 피부가 되기 위한 또 하나의 준비물은 바로 BB크림! 피부 톤 보정 효과와 주름과 잡티를 제거해주고 자외선까지 차단해주는 BB크림이지만, 제대로 발라야 남자의 멋이 난다. 두껍고, 많이 바르는 것은 금물. 자칫하면 허옇게 뜬 피부를 연출해 오히려 비호감으로 전락하게 된다. 얼굴 안쪽에서부터 바깥쪽으로 넓게 펴 바르는데, 주의할 점은 바로 문지르는 것이 아니라 가볍게 두드려 흡수시켜 주는 것이다. 또한, 수염이 난 곳이나 눈썹, 헤어라인은 최대한 피해서 발라주어야 한다.    ‘비오템옴므 오일프리 비비크림 SPF50’은 번들거림과 허옇게 피부가 뜨는 백탁현상을 없애고, 로션처럼 가벼운 오일프리의 산뜻한 텍스처와 자연스러운 커버력으로 하루 종일 깔끔한 피부를 유지 시켜주는 ‘남성 전용’ BB크림이다. 소년에서 남자로 되는 것, 생각만큼 어렵지 않다.   왈가닥 소녀, 차분하고 부드러운 여성이 되다 여자의 가장 큰 무기는 바로 약간의 변화만으로도 전혀 다른 느낌을 줄 수 있는 ‘헤어스타일’이다. 왈가닥 소녀에서 여성으로 변화하고 싶다면, C컬 헤어스타일을 연출해보자. 모발 끝이 부드럽게 말린 C컬은 지적으로 보일 뿐만 아니라 부드러움까지 어필할 수 있다. C컬은 드라이어만 있으면 손가락을 이용해 간단하게 연출할 수 있다. 모발을 적당량으로 나누고 모발 끝부분을 동그랗게 말아 손가락으로 모양을 고정한다. 필립스 ‘살롱드라이 컨트롤 헤어드라이어(HP8182)’로 따뜻한 바람을 쐰 후3초 정도 열을 식히면 동글동글한 컬이 완성된다. 손바닥으로 살짝 쥐었다 펴면서 열을 식혀 주거나 쿨 샷 기능을 이용하면 더 편리하게 C컬을 연출할 수 있다.

  웨이브, 머리에서 표현되는 그녀의 S라인 철부지 소녀에서 섹시한 여자로 거듭나고 싶은가? 그렇다면 여성스러움과 섹시함을 모두 표현해 주는 헤어스타일인 웨이브는 어떨까? 단발머리 웨이브는 귀여움과 발랄함으로, 롱 웨이브는 사랑스러움으로 여성스럽고 섹시한 이미지를 어필할 수 있다. 특히 롱 웨이브는 연예인 사이에서 유행하는 스타일로 남성들뿐만 아니라 여성들에게도 사랑받고 있다. 웨이브 헤어는 어떠한 옷과 매치해도 여성스러움을 크게 부각시켜주기 때문에 소녀에서 여자로 깜짝 변신을 생각하고 있는 당신에게 제격인 스타일이다. 웨이브 헤어는 윤기 있는 머릿결과 함께 탄력 있는 컬 표현이 중요하다. 웨이브를 넣지 않는 부분은 곱슬거림을 정리해 컬이 더 돋보이게 하는 것이 좋다. 필립스 ‘살롱 스트레이트 세라믹(HP8341)’은 230℃의 고온이 유지되는 세라믹 열판으로 곱슬거림은 매끈하게 펴주고 컬은 탄력 있고 풍성하게 연출할 수 있다. 필립스만의 EHD+(균일 온도 분배) 기술이 있어 열로 인한 모발의 손상을 최소화하며 이온 컨디셔닝으로 윤기 있는 모발로 표현해 웨이브 스타일을 돋보이게 해 준다.    C컬은 모발 전체의 볼륨이 살아있을 때 가장 돋보이므로 뿌리 볼륨이 없는 경우, 드라이어를 이용해 볼륨을 만드는 것이 좋다. 필립스 살롱드라이 컨트롤 헤어드라이어는 집중 노즐과 쿨샷 기능이 있어 뿌리 볼륨을 살리는 데 효과적이다. 더불어 이온 컨디셔닝 기능이 있어 곱슬거림 없이 윤기 있는 모발로 연출해 C컬 스타일을 살려준다.    이종철 기자 jude@websmedia.co.kr

tags

저작권자 © 웹스미디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URL 복사 출력하기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관련기사


정기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