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러, 브랜드를 연주하다

상세페이지

  • HOME > 월별 특집 & 기획

컬러, 브랜드를 연주하다

황유진 기자 funji@websmedia.co.kr



브랜드, 컬러로 연주하자
컬러 마케팅을 잘 하기 위해서는 단순히 컬러에 의한 연상 효과만으로는 부족하다. 컬러가 지닌 의미와 소비자들에게 미치는 심리 특성을 알아보자.




사람은 성장 환경에 따라 약간의 차이는 있지만 어느 정도 특정 컬러에 대한 기준이 정해져 있다. 컬러 마케팅은 이런 컬러에 대한 기준을 브랜드에 입히고, 그 이미지를 부각하는 것. 그렇다면 먼저 컬러별 이미지를 알아둬야 컬러 마케팅도 진행하지 않겠는가.

color psychology


빨간색 공복감을 불러 일으키고 소화작용을 돕는다. 따라서 외식업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색깔 중 하나다. 많은 패스트푸드점은 빨간색의 이런 속성을 이용해 매장과 간판을 빨간색으로 인테리어하고 있다.

초록색 친환경적인 색으로 음식의 싱싱함을 느끼게 한다. 웰빙문화 확산에 따라 ‘오가닉’을 강조한 매장들이 많이 늘어났고 이러한 매장들을 중심으로 그린마케팅이 활성화됐다. 오가닉 매장들은 매장을 초록색으로 인테리어함으로써 고객들이 신선함을 느낄 수 있도록 한다.

노란색 밝고 따뜻한 이미지로, 주로 가족을 타깃으로 한 브랜드에서 많이 이용한다. 맥도날드의 노란색 아치는 멀리서 보아도 한눈에 맥도날드임을 알아 볼 수 있게해 ‘Food, Family and Fun’이라는 브랜드 가치를 표현, 소비자에게 경쾌한 이미지를 전달한다.

주황색 오렌지, 비타민, 활력, 유쾌함 등을 연상시키는 컬러로, 창조적이고 파격적인 감각을 표현하고 싶을 때 사용한다. 경기불황일 때 가장 호조를 띄는 색깔 중 하나며, 오렌지 주스 제품과 제약회사 등에서 많이 활용된다.

파란색 연상 이미지는 하늘, 바다, 차가움, 희망 평화 등이다. ‘신뢰’를 중요하게 생각하는 금융기관에서 브랜드 컬러로 많이 사용한다.      

tags 월간 IM , 황유진 기자 , 컬러 심리 , 빨강 , 파랑 , 노랑 , 주황 , 초록 , 보라 , 분홍 , 흰색 , 검정 , 컬러별 이미지 , 컬러 심리

저작권자 © 웹스미디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URL 복사 출력하기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관련기사

최신뉴스
월별 특집 & 기획
특집: 설문조사 브랜드를 살리는 컬러 마술
월별 특집 & 기획
BI 비하인드: 브랜드에 숨을 불어넣는 BI
월별 특집 & 기획
컬러, 브랜드를 연주하다
월별 특집 & 기획
욕망의 트렌드를 컬러에서 읽어라
월별 특집 & 기획
일곱 빛깔 무지개

정기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