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방송통신위 조사 ‘시청자가 뽑은 가장 좋은 방송’

상세페이지

  • HOME > 오늘의 뉴스

JTBC, 방송통신위 조사 ‘시청자가 뽑은 가장 좋은 방송’

-채널 평가지수 조사에서 신뢰성, 공정성, 다양성 등 7개 분야 모두 1위.
-시청자 만족도 평가지수(KI) 조사 결과는 2위[/font]




JTBC(대표 김수길, www.jtbc.co.kr)가 ‘시청자가 뽑은 가장 공정하고 유익한 방송사’로 선정됐다.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성준, www.kcc.go.kr)가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에 의뢰해 해마다 시행하는 ‘2014년 시청자 만족도 평가지수(KI)와 방송사별 채널 평가지수 조사’ 결과다.

우선 방송사별 채널 평가지수 조사에서 JTBC는 흥미성, 다양성, 창의성, 공정성, 신뢰성, 유익성, 공익성 등 7개 조사 항목 모두에서 1위에 올랐다. 이 중 흥미성과 다양성, 창의성, 공정성 등 4개 분야는 단독 1위를 기록했다. 신뢰성과 유익성, 공익성 등 나머지 3개 분야는 KBS 1TV와 공동 1위에 올랐다. 7개 항목 평균 점수는 JTBC(3.56), SBS(3.46), MBN(3.40), 채널A(3.39), KBS2(3.38), KBS1(3.37), TV조선(3.32), MBC(3.32) 순으로 집계됐다. 지상파 방송 3사와 종합편성채널 4개사를 통틀어 집계된 결과로, 한 채널이 7개 항목을 석권한 것은 2010년 KISDI 조사 시작 이래 처음이다. 한편 TV조선과 함께 최하위를 기록한 공영방송 MBC의 부진이 눈에 띈다.



시청자 만족도 평가지수(KI)조사에서는 JTBC가 KBS를 제외한 지상파 방송을 모두 제치고 2위(방송사 기준)에 올랐다. 세부 채널별로는 10점 만점에 KBS1(7.48점), KBS2(7.16)점, JTBC(7.14점), SBS(7.13점), MBC(7.07점), 채널A(7.05점), MBN(6.96점), TV조선(6.90점) 순으로 나타났다. JTBC는 2013년에는 6위(방송사 기준)였지만, 이번에 2위로 급상승했다. 연령별 조사에서도 차이가 두드러졌다. 지상파 3사와 다른 종합편성채널의 경우 모두 50대 이상의 패널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하지만 JTBC는 10대(7.25점)와 40대(7.18점) 패널의 점수가 50대 이상(7.17점)보다 높게 나타났다. 젊은 층이 선호하는 채널이라는 의미로 해석된다.

방송통신위원회의 시청자 만족도 조사는 전국 13~69세의 남녀 5만7천 6백 명이 지역별, 나이별로 매 분기 시행되는 온라인 설문조사에 답하는 방식이다.

김수길 JTBC 대표는 “차별화된 뉴스, 오락, 드라마를 골고루 편성한 결과로 생각한다”며 “자만하지 않고 시청자를 위한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ags JTBC , 채널 평가지수 , KI , 시청자가 뽑은 좋은 방송 , SBS , KBS , MBC , MBN , 채널A , TV조선 , 디아이투데이 , ditoday , 월간아이엠 , 월간IM

저작권자 © 웹스미디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URL 복사 출력하기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관련기사


정기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