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플프렌즈, 북미 최대 모바일 광고 트래킹 기업 ‘튠’과 파트너십 체결

상세페이지

  • HOME > 오늘의 뉴스

퍼플프렌즈, 북미 최대 모바일 광고 트래킹 기업 ‘튠’과 파트너십 체결





옐로디지털마케팅그룹(대표 이상석, www.yellodm.com)의 그룹사인 퍼플프렌즈(대표 이수형, www.purplefriends.co.kr)가 모바일 광고 트래킹 솔루션 기업 튠(대표 피터 해밀튼, www.tune.com)과 국내 모바일 광고 트래킹 솔루션 우선 공급에 관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튠(Tune)은 모바일 트래킹 기술인 ‘모바일앱트래킹(MobileAppTracking)’ 서비스를 기반으로 세계 40여 개국에 고객사를 둔 북미 최대 모바일 광고 트래킹 기업이다. 모바일앱트래킹은 모바일 앱 마케팅을 위한 광고 플랫폼이나 네트워크 활용 시 유입경로를 추적해 광고 성과를 분석하는 솔루션이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로 퍼플프렌즈는 튠 트래킹 솔루션을 자사 고객들과 마케팅 기업에 우선으로 공급할 수 있는 권한을 확보했다.

이수형 퍼플프렌즈 대표는 “튠과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방대한 온라인, 모바일 광고 시장에서 한층 더 차별화된 디지털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이를 광고 캠페인의 성과 극대화로 연결해 국내 모바일 마케팅 시장에서의 입지를 한층 더 강화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TUNE Korea의 서울지사를 총괄하는 브라이언 김(Bryan Kim) 사업개발 APAC 담당 지사장은 “퍼플프렌즈는 한국 시장에서 퍼포먼스 마케팅을 선도하고 있는 대표적인 에이전시인 만큼 튠과의 마케팅 트래킹 기술력 결합이 엄청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광고주가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진화된 마케팅을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tags 퍼플프렌즈 , 옐로디지털마케팅그루비 , 옐로모바일 , , 모바일광고 , 모바일앱트래킹

저작권자 © 웹스미디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URL 복사 출력하기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관련기사


정기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