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을 대표하는 ‘2015 오늘의 우리만화’ 다섯 편 선정

상세페이지

  • HOME > 오늘의 뉴스

한국을 대표하는 ‘2015 오늘의 우리만화’ 다섯 편 선정





2015년 한국을 대표하는 ‘오늘의 우리만화’ 다섯편이 선정됐다.

‘오늘의 우리만화’(주최 : 문화체육관광부/주 관 : 한국만화가협회, 한국만화영상진흥원 / www.cartoon.or.kr/)’는 일정 기간(2014.9.1~2015.9.1)내 발표돼 20회 이상 연재되거나 출판된 모든 작품을 대상으로 한다. 지난 10월 8일 6명의 분야별 심사위원이 참여해 개최된 3차 심사에서 후보로 오른 17편의 작품 중 최종 5편의 작품을 했으며, 이번에 선정된 작품은 홍연식 <마당 씨의 식탁>, 강풀 <무빙>, 골드키위새 <죽어도 좋아>, 이상규 <호랑이 형님>, 억수 씨 <Ho!>(제목순)로 출판만화 1편과 웹툰 4편이 선정됐다.

심사에 참여한 김동화 작가가 “신선한 소재와 작화로 예년에 비해 뛰어난 작품 들이 후보로 올라와 심사의 어려움이 있었다”라고 밝혔다.

선정된 다섯 편에 대한 심사위원의 평을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마당씨의 식탕>(우리나비)
“가족의 문제를 음식을 통해 접근한 만화로 사실적이면서 판타지한 접근이 돋보인 작품”

<무빙> - 강풀
“기성 작가들 의 클래스가 돋보이는 작품”

<죽어도 좋아> - 골드키위새
“동시대 감성을 살린 젊은 작가의 작품”

<호랑이 형님> - 이상규
“준비된 신인의 데뷔작으로 보기 드문 뚝심을 보 여주는 작품”

<Ho!> -억수씨
“작화와 연출에 있어서 전작의 한계를 넘어서는 작품이며 웹툰의 새로운 가치를 제안하는 작품”

참고로 2014년에 수상을 한 작품은 심사에서 제외됐으며, 시상식은 11월 3일 국립 중앙도서관에서 개최되는 제15회 만화의 날 기념식에서 진행된다.

tags 오늘의 우리만화 , 웹툰 , 출판만화 , 한국만화가협회 ,

저작권자 © 웹스미디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URL 복사 출력하기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관련기사


정기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