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산업 생태계를 가꾸다. MARU180

상세페이지

  • HOME > 오늘의 뉴스

한국 산업 생태계를 가꾸다. MARU180

- MARU180, 아산나눔재단이 운영하는 창업지원센터
- 스타트업과 벤처캐피탈·액셀러레이터의 사무공간, 코워킹 카페, 이벤트홀 운영


단순히 공간을 공유하는 것을 넘어 다양한 교육, 마케팅, 홍보, 투자 등에 대한 꾸준한 지원이 이루어지고 있는 MARU180, 그들의 소개와 운영 철학을 담은 이야기를 담아봤다.


출처. MARU180

‘MARU180(이하 마루180)’은 아산나눔재단이 운영하는 창업지원센터로, 창업에 필요한 인프라, 네트워크, 교육 등 종합적 솔루션을 제공한다. 2014년 4월 14일에 문을 연 마루180은 지하 1층, 지상 5층, 1,090평 규모의 건물로 스타트업과 벤처캐피탈·액셀러레이터의 사무공간, 코워킹 카페, 이벤트홀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개관 후 현재까지 연평균 1만 5천여 명이 방문하는 등 창업 지원에 대한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

아산나눔재단은 마루180을 통해 국내 유망 스타트업에 사무공간을 비롯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는데, 마이크로소프트, AWS, IBM, KT 등으로부터 클라우드 크레딧 등을 지원받을 수 있음은 물론 출장 시 에어비앤비와 쏘카 등 마루180이 제공하는 혜택 역시 입주 스타트업이라면 모두 누릴 수 있다.


출처. MARU180 인스타그램

이뿐만 아니라, 전 세계의 구글 기업가를 지원하기 위해 운영하는 Google for Entrepreneurship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세계 각국의 ‘Tech Hub(테크 허브)’ 코워킹 스페이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혜택도 주어진다. 특히 스타트업의 경우 창업 초기 어려움을 겪는 회계, 세무, 번역, 홍보 등 경영과 관련된 제반 사항을 지원해줌으로써 그들의 편의를 적극 돕고 있다. 또한, 세계적 보안 솔루션 업체인 ‘Symantec(시만텍)’과 MOU를 맺어 입주 스타트업의 보안 솔루션을 지원하는 등 그들의 수고를 덜어주는 데 힘쓰고 있다.

마루180의 이벤트홀은 스타트업 생태계를 위해 활짝 열린 공간으로써 활용된다. 스타트업과 관련된 교육, 네트워킹, 투자 등 다양한 이벤트를 개최하고자 하는 이들에게 대관하고 있으며, 이런 좋은 시스템은 업계에서 이미 입소문이나 작년 한 해에만 약 600건의 행사가 진행되기도 했다. '멘토링랩'이라는 이름으로 예비 창업가나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멘토링을 실시해 전문가로부터 투자, 홍보, 마케팅, 전략 등 다양한 분야에서 조언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출처. MARU180

마루180의 운영철학은 바로 ‘Pay it forward (타인에게 도움을 주고, 받은 호의는 다시 다른 이에게 베푸는 행위)’를 실천하는 것이다. 입주 스타트업이 마루180에서 도움을 주고받으며 성장하고, 마루180의 졸업사가 된 이후에도 후배 스타트업에게 그들의 노하우 등을 공유해 창업 생태계 전반을 성장시킬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것.

Pay-it forward

마루180의 입주사와 졸업사는 항상 새로운 무언가를 만들어내는 데 힘쓴다. 이들이 ‘아이디어’ 하나로 새로운 서비스와 기술, 문화까지 창출하면서 그들의 감각을 가감 없이 표출하고 있는 것처럼.

마루180의 졸업사 중 한 곳인 퍼블리는 ‘온라인 콘텐츠는 무료’라는 기본적 인식을 깨고, ‘소장하고 싶은 온라인 콘텐츠’를 만드는 데 성공한 동시에 기술이 아니면 스타트업으로 성공하기 어렵다는 편견을 깨버리며 업계에 신선한 충격을 주기도 했다. 또, 지난해에는 마루180의 졸업사 두 곳(플런티, 드라마앤컴퍼니)이 국내 굴지의 대기업에 인수되는 좋은 소식도 있었다. 이렇게 좋은 아이디어로 시작해 일군 스타트업이 대중에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하거나, 대기업에 인수되는 과정들은 마루180에 속해있던 스타트업이 한국 창업 생태계의 크고 작은 변화를 만들어 내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좋은 사례가 되고 있다.



또한, 마루180 입주사나 졸업사가 ‘알럼나이’로서 자부심을 느끼고 ‘Pay-it forward’ 정신을 몸소 실천하는 모습들은 마루180에게 매우 보람 있는 일이 아닐 수 없다. 혜택 제한이 있는 베네핏의 경우, 더 필요한 스타트업을 위해 양보하는 사례도 종종 있다. 일례로, 현재 마루180에 입주해 있는 워시앱코리아(O2O 세탁 서비스 및 중계 플랫폼)는 동료 입주사를 위해 정기적으로 운동화 세탁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발을 세탁해 줄 테니 닳도록 뛰어다녀라’는 비장한(?) 의미도 있겠지만, 개인 회사의 성장뿐 아니라 ‘알럼나이’라는 이름 아래 서로 응원하고 주변을 돌아보는 마루민들의 모습에 그들 스스로 감탄하고 동참해주는 스타트업들에게 감사할 따름이다.

MINI INTERVIEW
전송이 아산나눔재단 홍보팀

Q. MARU180 혹은 창업 준비자와 관련해 전달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아산나눔재단은 앞으로도 재단의 설립 목적인 ‘기업가정신 확산’에 걸맞게 마루180을 운영하고자 합니다. 올해는 7회를 맞는 예비 창업가 대상 창업경진대회인 ‘정주영 창업경진대회’를 비롯해 스타트업 투자의 마중물 역할을 하는 ‘정주영 엔젤투자기금’ 등 창업생태계 전반의 확장과 성장을 위해 다양한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면서 창업생태계 관련 행사나 기관을 직접 발굴, 꾸준히 후원할 예정입니다. 장기적으로는 아산나눔재단의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다양한 스타트업이 제빛을 발하고, 창업생태계 전체가 확장돼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입니다.

또한, 2017년에 들어선 새 정부가 벤처·창업 생태계를 위해 적극적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아산나눔재단은 수년 전부터 창업생태계 성장과 발전을 위해 지속적 노력을 기울인 민간기관으로서 한국 창업생태계가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과 조언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아산나눔재단의 비전에 맞는 스타트업이 있다면 마루180과 아산나눔재단의 청년 창업 지원 사업에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tags 디아이매거진 , 디아이투데이. ditoday , 마루180 , 창업 , 창업지원센터 , MARU180 , 스타트업

저작권자 © 웹스미디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URL 복사 출력하기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관련기사


정기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