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이 전하는 모바일 앱 프로모션 방법 '구글로 모여라'

상세페이지

  • HOME > 오늘의 뉴스

구글이 전하는 모바일 앱 프로모션 방법 '구글로 모여라'

[/font] 




'모바일 온리' 시대를 맞아 세계적인 기업들이 발 빠르게 모바일을 중심으로 광고 비즈니스를 재편하고 있다. 안드로이드를 중심으로 세계에서 제일 높은 모바일 OS 점유율을 가진 구글도 마찬가지다. 구글은 GDN(Google Display Network), 유튜브 동영상 광고 상품 등 다양한 온라인 광고 솔루션을 토대로 세계 최대 규모의 광고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다. 그런 구글이 기존 광고 솔루션을 최근 모바일 트렌드에 최적화된 형태로 개편하며 새로운 형태의 모바일 앱 광고 솔루션과 앱 개발자 성공 전략을 발표했다. 구글코리아가 26일 진행한 '모바일 앱 트렌드와 한국 앱 개발자의 성공 사례' 기자간담회에서 이와 관련한 자세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이날 간담회 발표는 조너선 알퍼니스(Jonathan Alferness) 글로벌 모바일 광고 제품 총괄(이하 광고 제품 총괄)이 맡았다. 조너선 알퍼니스 광고 제품 총괄은 “모바일 앱 개발자들이 신규 사용자 창출에 힘쓰는 것만큼 기존 사용자 충성도 제고에도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실제로 사용자는 앱을 설치했다고 하더라도 한 달 만에 95% 이상의 앱을 방치한다. 다시 말해 사용자가 설치하는 앱 열 개 중 아홉 개는 한 달에 딱 한 번 사용하고 다시는 켜지 않는다는 것이다. 조너선 총괄은 앱 개발자가 만든 훌륭한 앱들이 더 많은 사용자에게 쉽게 발견되고, 이를 토대로 소비자가 앱을 오랜 시간 사용할 수 있도록 구글의 다양한 플랫폼을 새롭게 구축했다고 밝혔다.

그 첫째는 인앱 광고를 구글 디스플레이 네트워크로 확장하는 기능이다. 이를 활용하면 앱 내에서 집행했던 ‘모바일 앱 내려받기’ 관련 캠페인을 손쉽게 모바일 웹으로 확장할 수 있다. 두 번째는 구글 애널리틱스에 새롭게 추가된 크로스 플랫폼 앱 측정 기능으로, 앞으로 구글 애널리틱스만으로 안드로이드 기반 앱뿐만 아니라 iOS 앱에 대한 성과 측정도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이어 조너선 총괄은 이 같은 구글의 플랫폼을 최대한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개발자 성공 전략도 발표했다. 그가 제시한 전략은 총 세 단계다.

첫째, 신규 사용자 창출이다. 개발자가 훌륭한 앱을 만들고 나면, 가장 큰 숙제는 방대한 모바일 앱 생태계에서 자신의 앱이 필요한 사용자를 찾아내는 것이다. 구글 조사결과 75%의 사용자는 앱을 설치하기 전에 비슷한 종류의 여러 앱과 비교한다는 게 밝혀졌다. 바로 이때 홍보가 필요하다. 유튜브에서 영상을 보거나 검색을 하거나 혹은 다른 앱을 사용하고 있을 때 자신의 앱을 홍보할 수 있는 다양한 광고 채널을 활용할 수 있다. 또한, 복수의 앱을 가진 개발자라면 광고비 지출 없이 보유한 앱 내 다른 앱을 광고하는 인 앱 하우스 광고도 할 수 있다.

둘째, 기존 사용자 충성도 제고다. 신규 이용자 창출만큼이나 중요한 부분이다. 앱을 설치하는 게 첫 단계라면, 두 번째 단계는 사용자가 계속 앱을 찾아오게 하는 것이다. 설치 후 재사용률이 5% 미만이라면, 구글 애널리틱스(Google Analytics) 등 분석 도구를 활용해 사용자들이 해당 앱을 어떤 이유로 사용하지 않고 방지하는지 진단해볼 수 있다. 또한, 구글 애널리틱스에서 얻은 분석 내용을 바탕으로 앱 설계를 개선하거나, 사용자가 다시 앱으로 돌아올 수 있게 광고 캠페인 전략을 수립할 수 있다.

마지막은 효율적인 광고 솔루션 확보다. 구글 광고는 개발자가 좀 더 효율적으로 광고 메시지를 사용자에게 전달할 수 있도록 돕는다. 구글 검색 결과를 보여줄 때 이미 앱을 설치한 사용자에게는 앱 설치 광고를 보여주지 않고, 사용자가 다시 한 번 앱을 사용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또한, 구글 플레이 스토어나 애플 앱스토어에서 특정 카테고리의 타사 앱을 설치한 사용자에게는 같은 카테고리의 자사 앱 설치 광고를 보여주는 전략도 구사할 수 있다.

실제 이러한 전략을 활용해 국내 모바일 게임사인 4:33, 모비릭스 등은 국내뿐 아니라 세계 시장에서도 큰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렇듯 구글의 다양한 고객 접점을 활용해 비즈니스를 성공으로 이끌 수 있는 전략은 무궁무진하다. 유튜브의 트루뷰 광고, GDN 등 소비자 노출과 정밀한 타깃팅을 통해 성공적인 광고 캠페인을 보장할 수 있는 광고 플랫폼도 다양하다.

이날 행사는 이처럼 구글의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앱 개발자가 이용자에게 어떻게 다가가야 하는지 알려준 자리였다.

tags 구글 , 모바일 , , 안드로이드 , 개발자 , 개발 , 광고 , 광고플랫폼 , 디아이투데이 , ditoday , 월간웹 , 월간web , 월간아이엠 , 월간IM

저작권자 © 웹스미디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URL 복사 출력하기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관련기사


정기구독신청